•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스무 살, 아스트로 산하의 성인식-<1>

2019.01.04

Q. 이제 스무 살이에요. 축하해요!

감사합니다. 그런데 아직 실감이 안 나요.(하하)

Q. 오늘은 그룹이 아닌, 생애 첫 단독 화보였어요. 어땠나요?

사실 걱정을 많이 했어요. 활동하면서도 단체로만 찍어보고, 혼자는 처음이라서요. 어제 잠잘 때도 어떻게 할지 고민을 많이
했어요.

Q. 스무 살이 된 소감이 궁금해요.

몇 개월 뒤에 스무 살 된다고 엄청 말하고 다녔어요. 근데 막상 스무 살이라고 하니까. 뭔가 공허한 느낌이에요.

Q. <더스타>와 촬영 있던 오늘도 고등학교에 다녀왔죠? 시원 섭섭하겠네요.

매일 가던 곳인데, 앞으로는 못 간다고 하니까 마음이 좀 싱숭생숭해요.

Q. 얼마 되진 않았지만, 스무 살이 되고 나서 가장 달라진 게 있다면?

느낌이 달라졌어요. 전에는 10대만의 풋풋함이 있었다면 20대는 성숙미(?)가 보이는 것 같아요.(하하) 제가 사진을 찍을 때 뭔가 달라진 걸 느껴요.

Q. 스무 살이 되면 제일 하고 싶었던 게 있다면?

운전을 해보고 싶었는데, 19살 생일 지나자마자 아버지의 권유로 면허증을 취득했어요. 아! 그리고 콘서트 끝나면 스태프분들이랑 회식하는데, 미성년자라서 함께 즐기지 못했어요. 이번엔 꼭 함께 회식할 거예요.

브라운 컬러 코트와 블루 컬러 셔츠는 모두 참스. 핑크 컬러 터틀넥은 자라. 블루 컬러와 옐로 컬러 데님 팬츠는 모두 캘빈클라인 진. 스니커즈는 발리.

Q. 아스트로의 윤산하 하면 수식어가 많아요. 자체발광돌, 첫사랑돌, 사이다돌 등. 그만큼 큰 키에 훈훈한 비주얼 때문이라고 생각해요. 자신의 외모가 마음에 드나요?

부모님께 감사드려요. 그리고 수식어는 저희가 말한 거예요.(하하)

Q. 외모에서 가장 자신 있는 부분은?

코. 저희 엄마 코가 예뻐요. 그래서인지 제 사진을 보면 코가 제일 마음에 들어요.

Q. 자신만의 뷰티 관리 비법이 있나요?

메이크업을 한 날에는 꼭 팩을 하고 자요. 얼굴에 절대 손 안 대고요. 18살 때 여드름이 많이 났는데요, 피부과도 다니고 치료도 받았는데, 뭐니 뭐니 해도 시간이 약인 거 같아요. 지나면 좋아지겠죠?(하하)

Q. 패션 스타일에도 관심이 많은 나이예요. 평소에 어떤 스타일을 즐겨 입나요?

캐주얼하면서 스트릿하고, 힙한 스타일을 좋아해요.

Q. 베스트 패션 아이템을 하나 고르자면?

코트요! 저한테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

Q. 아이돌에게 체력은 생명이죠. 시간을 내서 꼭 하는 자신만의 건강 관리 비법이 있다면?

특별하게 뭘 하는 건 없어요. 부모님이 챙겨주는 건 꼭 먹어요. 비타민이나 홍삼이오.(미소)

버건디 컬러 터틀넥은 COS, 옐로 컬러 데님 재킷은 캘빈클라인 진, 그린 컬러 재킷은 오디너리피플, 팬츠는 H&M.

Q. 어렸을 때부터 연습생 생활을 했죠. 힘들었을 것 같은데, 깨닫거나 배운 점이 있나요?

어린 나이에 연습생을 하다 보니까 외로운 게 가장 힘들었어요. 또 함께 시작한 연습생들이 그만두고 나가는 모습을 보면서 ‘나는 꼭 잘해서 이 순간을 이겨내야겠다’라는 마음이 컸어요.

Q. 어린 시절 음악 활동을 하면서 가장 잘했다고 생각하는 일 혹은 후회되는 일이 있다면?

판타지오에 들어와서 아스트로라는 그룹으로 데뷔한 게 제일 잘한 일이라고 생각해요.

Q. 자신 있게 다룰 수 있는 악기가 있나요? 있다면 누군가를 위해 연주해준 적이 있나요?

기타요! 가족들한테 많이 연주해줬어요.

Q. 롤 모델이 누군지 궁금해요.

폴킴 선배님이오. 작곡, 작사 둘 다 너무 좋아요.

Q. 만약 다른 꿈을 가질 수 있는 기회가 있다면, 어떤 직업을 선택했을 것 같아요?

가족이 다 음악 관련 일을 해서 어렸을 때부터 음악을 접할 일이 많았어요. 가수가 아니어도, 음악 쪽 일을 했을 것 같아요.

Q. 마음대로 시간을 점프할 수 있다면, 과거나 미래 몇 살의 윤산하로 가고 싶나요?

과거는 너무 힘들었던 기억이 많아서 안 가고 싶어요. 미래로는 10~15년 후로 가고 싶어요. 아스트로가 장수 그룹이 되어 있지 않을까요?

 

<2>편에 계속.

Credit
Editor 문승희
Photo 이은복
Date 2019-01-18

  • issue
  • 더스타
  • 1월호
  • 아스트로
  • 산하
   

0


0

Comments (0)

       
Copyright(c) THESTARASIA All Rights Reserved.
더스타 아시아   주소: 서울시 중구 필동로 16, 3층   발행인: 김진만   편집인: 강은영
등록번호: 용산 라10038   등록일/발행일: 2013-03-20   제호: THE STAR   전화번호: 02-757-5625   청소년 보호책임자: 강은영